인기검색어 음식점 | 부동산 | 이민 | 미용 | 회계 | 법률
CA
ON
추천업소
추천업소 선택:
추천업소 그룹 리스트
  • 식품ㆍ음식점ㆍ쇼핑1
  • 부동산ㆍ건축ㆍ생활2
  • 미용ㆍ건강ㆍ의료3
  • 자동차ㆍ수리ㆍ운송4
  • 관광ㆍ하숙ㆍ스포츠5
  • 이민ㆍ유학ㆍ학교6
  • 금융ㆍ보험ㆍ모기지7
  • 컴퓨터ㆍ인터넷ㆍ전화8
  • 오락ㆍ유흥ㆍPC방9
  • 법률ㆍ회계ㆍ번역10
  • 꽃ㆍ결혼ㆍ사진11
  • 예술ㆍ광고ㆍ인쇄12
  • 도매ㆍ무역ㆍ장비13
  • 종교ㆍ언론ㆍ단체14
budongsancanada
GTA 휘발유값 수 주 안에 1.5불 간다…사상 최고치 예상
budongsancanada

 

전문가 “수요-공급 불균형으로”…작년 기름 사용량 20년 만에 최저

 

 

 광역토론토(GTA) 휘발유 가격이 머지않아 사상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GTA의 휘발유 가격은 7일 현재 1.44센트까지 올랐다. 이틀 연속 보통유가 리터당 2센트씩 뛰었다.


 업계 전문가인 댄 맥티그에 따르면 수 주 안에 GTA 운전자들은 리터당 1.5달러 지불할 것으로 보인다. 그는 “글로벌 수요 증가와 공급 부족에 따른 현상”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휘발유 사용량이 20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코로나19 팬데믹 봉쇄로 자동차를 차고와 드라이브웨이에 한동안 방치했기 때문이다.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들은 2020년에 386억 리터의 휘발유를 구입했다. 이는 전년도보다 14% 감소한 것으로 2001년 이후 최저치다.


 약 60억 리터의 휘발유를 덜 사용한 것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으로 환산하면 도로에서 자동차 310만 대를 없앤 것에 해당한다.


 올해 초 네이처기후변화(Nature Climate Change) 저널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2020년에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은 7% 감소한 것으로 추정됐다. 이는 전적으로 코로나 확산을 막기 위한 공중보건 조치 때문으로 해석됐다.


 캐나다기후행동네트워크(Climate Action Network Canada)는 “캐나다인들이 이곳저곳을 다니는 생활방식의 근본적인 변화없이 팬데믹으로 인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는 영구적이지 않다”고 강조했다. (김효태 부장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Budongsancanada.com 부동산캐나다 한인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WWW.AHAIDEA.COM
4065 CHESSWOOD DR. NORTH YORK, ONTARIO,M3J 2R8, Canada
[email protected] | [email protected]
Ahaidea
캐나다 daum.ca와 대한민국 daum.net은 관련성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21 AHAIDEA CORP. All rights reserved.